(Keratin)【생물】머리카락이나 손발톱, 피부 등 상피 세포의 기본을 형성하는 구조 단백질. 각질이라고도 한다. 케라틴은 물이나 중성 용매에 녹지 않으며, 단백질 분해 효소에 의해서도 분해되지 않는다. 종류에는 두 가지가 있다. 진성 케라틴은 머리카락이나 양털ㆍ깃털ㆍ손톱ㆍ말굽ㆍ뿔 등을 구성하는 요소이며, 유사 케라틴은 피부나 신경 조직 등에 들어 있다. 케라틴을 분리해 내기 위해서는, 원료를 가루로 만들어 뜨거운 물이나 뜨거운 유기 용매로 처리한 다음 단백질 분해 효소를 가하면, 케라틴은 그대로 남고 다른 단백질들이 제거된다. 케라틴의 주요 구성 성분은 시스틴ㆍ글루탐산ㆍ알기닌 등의 아미노산이며, 시스틴의 함량은 다른 아미노산 함량보다 많다. 시스틴의 함량은 뿔이나 손발톱에 약 22% 들어 있고, 피부나 모발ㆍ양모는 10∼14% 정도이다. 한편 케라틴은 황화나트륨(탈모제)이나 퍼머넌트 웨이브용 약품인 티오글리콜산, 과산화수소수, 알칼리 용액에는 약하다. 케라틴은 또 2차 구조가 다른 α-케라틴과 β-케라틴으로 나눈다. 케라틴 섬유의 길이는 수분 함량에 따라 달라지는데, 머리카락이나 양털을 구성하고 있는 자연 상태의 케라틴 분자를 α-케라틴, 잡아당기거나 습기를 가하여 늘어난 상태의 케라틴 분자를 β-케라틴이라 한다. α-β 전이(轉移)는 가역적인 것으로, β-케라틴에서 잡아당기는 힘을 제거하면 다시 α-케라틴 상태로 되돌아온다. 양털의 탄성은 바로 이러한 원리를 이용한 것이다. 그러나 뜨거운 물로 털 스웨터를 빨았을 때는 원래 상태대로 돌아오지 않는 것과 같이, 케라틴은뜨거운 물이나 수증기ㆍ알칼리 등으로 처리하면 β-케라틴으로 고정되어 본래 모습으로 돌아오지 않는다. 퍼머넌트 세트된 상태의 머리카락은 그 좋은 예라고 할 수 있다.

【Yahoo Japan】硫黄を含んだたんぱく質。毛髪・つめ・角・羽毛などの主成分。

CreativeMinds Super Tooltip Glossa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