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용어사전】전하 입자(電荷粒子)가 가속을 받아서 일어나는 에너지의 복사. 즉 전계와 자계의 에너지가 진행 방향에 대해서 서로 수직으로 직교하여 주기적으로 변화(진동)하면서 공간에 퍼져 나가는 것이다. 1864년에 영국의 맥스웰(J.C. Maxwell)이 전자 방사를 예언하였으며, 1888년에 독일의 헤르츠(R.H. Hertz)가 실험을 통해서 그 존재를 확인하였다. 맥스웰은 전계와 자계의 에너지가 이와 같이 진동하면서 퍼져 나가는 파동을 광속도(C)인 초당 3×108m/s의 정속도로 자유 공간에 전파되는 전자파(電磁波)로 정의하였다. 전자파는 주파수에 따라 전파(radio wave), 적외선(infra-red ray), 가시광선(visible ray), 자외선(ultra-violet ray), X선(X-ray), 감마선(gamma ray) 등으로 분류된다. 전자파의 주파수 범위는 0.3×1012Hz(3kHz)에서부터 3×1012Hz 이상까지 대단히 광범위하며, 이 주파수 범위 전체를 전자 스펙트럼 또는 전자파 주파수 스펙트럼이라고 한다. 이중에서 전파가 가장 낮은 범위의 주파수를 점유하고, 감마선이 가장 높은 범위를 점유한다. 전파가 점유하는 주파수 범위를 전파 스펙트럼(radio spectrum) 또는 무선 주파수 스펙트럼(radio frequency spectrum)이라고 하는데, 그 범위는 0.3×104~3×1012Hz, 즉 3kHz~3THz이다. 전자파의 특성은 주파수에 따라 결정된다.

CreativeMinds Super Tooltip Glossa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