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cles

瞿曇悉達

(구담실달) Gautama Siddhanta 인도의 천문학자. 《대당개원점경》 120권을 지었다. 이는 천문·기상·지·동물 등의 점문들을 편집한 점복서인데, 그 안에 구집력 1권이 들어 있다. 중국 당(唐)나라에서 활동하였다. 현종(玄宗)의 개원(開元) 연간(713∼741)의 태사령(太史令)으로 《대당개원점경(大唐開元占經)》 120권을 지었다. […]

九想

(구상)【佛敎辭典】又作九相. 於人之屍相, 起九種之觀想也. 是爲觀禪不淨觀之一種. 卽使貪著五欲之法, 起美好耽戀之迷想者, 覺知人之不淨, 除其貪欲之觀想也. 一、 脹想Vy[&8640]dbm[&8640]takasa[&864C]j[&864F][&8640], 死屍之膨脹也. 二、 靑瘀想Vinilakasa[&864C]j[&864F][&8640], 風吹日曝而死尸之色變也. 三、 壤想Vipadumakasa[&864C]j[&864F][&8640], 死屍之破壞也. 四、 血塗想Vilohitakasa[&864C]j[&864F][&8640], 破壞已, 而血肉塗地也. 五、 膿爛想Vip[&8659]yakasa[&864C]j[&864F][&8640], 膿爛腐敗也. 六、 噉想Vikh[&8640]ditakasa[&864C]j[&864F][&8640], 鳥獸來噉死屍也. 七、 散想Vik[&8656]iptakasa[&864C]j[&864F][&8640], 鳥獸噉後而筋骨頭手分裂破散也. […]

八十一科

(팔십일과)【佛敎辭典】大藏一覽三引指要錄曰 : 注出般若名相八十餘科, 庶發披閱者智智爾 : 一、 五蘊, 二、 六根, 三、 六塵, 四、 六識, 五、 六觸, 六、 六緣所生, 七、 四緣, 八、 六大, 九、 十二因緣, 十、 六度, 十一、 我者, 十二、 生者, 十三、 […]

사마리아

(Samaria)【기독교용어사전】 {살핌} ① 사마리아도와 사마리 성이 있다. 사마리아도는 여호수아가 가나안 땅을 쳐서 취하여 열두지파에게 분급한 중 에브라임, 단, 므낫데, 반지파에게 준 지역이 곧 예수님 당시의 사마리아도이다. 바벨론에서 귀환하여 예루살렘에 성전을 […]

관음보살

(觀音菩薩)【문화재사전】자비로써 중생을 구제하는 보살. 관세음, 광세음, 관자재라고도 한다. 대세지 보살과 함께 아미타불의 좌안에서 협시하며 머리의 보관에는 아미타화불이 새겨져 있고 손에는 寶甁, 연꽃을 들고 있다. 관음신앙이 발달함에 따라 여러 형상으로 묘사되는데 […]

十恩

(십은)【佛敎辭典】一、 發心普被恩, 如來最初發菩提心, 修習勝行, 成就功德, 欲普被於法界之群生, 咸使利益安樂也. 是名發心普被恩. 二、 難行苦行恩, 如來在往昔因中, 捨頭目髓腦國城妻子, 身剜千燈, 投形飼虎, 雪嶺亡軀, 積如是難行苦行劫, 其行之者, 皆爲利益衆生也, 是名難行苦行恩. 三、 一向爲他恩, 如來積劫修諸功德, 不顧身命, 但爲度脫一切衆生, 未會一念爲自己也. 是名一向爲他恩. 四、 垂形六道恩, 如來化身之形. [&916F]於天人修羅等六道中. […]

七佛

(칠불)【佛敎辭典】過去之七佛也. 其七佛出世敎化之相. 說於長阿含一之大本經及增一阿含四十四之十不善品. 其他有七佛父母姓字經, 七佛經之別譯, 七佛名號少異, 同一梵語之轉訛也. 長阿含大本經曰 : 「過去九十一劫時, 時世有佛名毘婆尸如來Vipa[&8654]yin. 復次, 過去三十一劫有佛名尸棄如來[&8550]ikhin. 復次, 卽彼三十一劫中有佛名毘舍婆如來Vi[&8654]vabh[&8659]. 復次, 此賢劫中有佛名拘樓孫Krakucchanda. 又名拘那含Kanakamuni. 又名迦葉K[&8640][&8654]yapa. 我亦今於賢劫中成最正覺.」 增一阿含十不善品曰 : 「毘婆尸如來、 式詰如來、 毘舍羅婆如來、 拘那含牟尼如來、 迦葉如來. 及我也.」 藥王經曰 : […]

唯識觀

(유식관)【佛敎辭典】具名唯識三性觀. 三性者何? 一曰徧計所執性. 執在心外之我法性是也. 二曰依他起性. 種子所生之因緣法是也. 三曰圓成實性. 依他起性所依之實體, 眞如是也. 分別此三性, 則以徧計所執性, 係心外之法, 非有而遮遣, 依他圓成, 係心內之法, 非空而觀照, 是名唯識三性觀. 唯者簡持之義, 簡去徧計, 而持取依圓之二性, 識之言者, 顯所持取之依圓二性也. 修此唯識三性觀, 自淺至深, 有五重, 稱爲五重唯識 : 一曰遣虛存實識. 以心外諸境, 爲徧計所執之虛妄, […]

九品淨土

(구품정토)【佛敎辭典】又曰九品淨刹, 九品安養, 九品蓮台. 有九品差別之淨土也. 願往生之人, 有九品之別, 故所生之極樂淨土, 亦有九品之殊. 其說雖基於觀無量壽經. 而彼經但謂衆生之機, 有九品之別, 各修其品之行者, 有來迎之眞化, 華開之遲速, 悟道之早晩. 實未明言極樂有九品之別. 惟據無量淸淨平等覺經三及支謙之阿彌陀經下, 則說與九品開合不同之三輩往生. 謂其上輩者, 直往生淨土, 住於空中七寶舍宅, 且去阿彌陀佛爲近. 中輩及下輩者, 不得直至佛所, 道見彌陀國界邊自然七寶城, 縱廣各二千里者, 止於此, 居五百歲, 出而至阿彌陀佛所, 聞法亦不開解, […]

해탈(解脫)

【불교사전】범어(梵語) vimoksa 의 音을 따 毘木叉(비목차) 毘木底(비목저) 木底(목저)라고도 한다. 모든 번뇌와 속박을 끊어 버리고 온갖 고통에서 벗어난다는 뜻으로 度脫(도탈) 혹은 自由自在(자유자재)라고도 한다. 또는 열반(涅槃)의 딴 이름으로도 쓰인다. 열반은 불교 구경의 […]